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
'라스' 김정현 아나, 알고 보니 서울대 출신 엄친아장기하 앞 장기하와 얼굴들 신곡 선보이려다 뜻밖의 웃픈 상황 만든 이유는
   
▲ <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뉴스헤드라인TV신문] ‘라디오스타’에 톱스타 정해인 닮은꼴로 화제가 된 MBC 김정현 아나운서가 출연, ‘정해인 스타일’을 따라 했다는 의혹에 대해 진실을 밝힌다. 그는 태국 여성과의 썸, 그리고 출생의 비밀까지 다 고백하는 ‘엉뚱 캐릭터’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제대로 강탈할 예정이다.

오는 5일 수요일 밤 11시 1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는 장기하, 지상렬, 넉살, 김정현 아나운서가 출연하는 ‘言빌리버블’ 특집으로 꾸며진다.

입사 7개월 차의 김정현 아나운서는 ‘배우 정해인 닮은꼴’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MC 김구라는 화제가 된 김정현 아나운서와 정해인의 실제 투샷 사진을 보고 누가 누군지 제대로 찾아내지 못해 모두를 웃게 했다. 특히 김정현 아나운서는 해당 사진의 비밀을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고, ‘정해인의 스타일을 따라 했다’는 의혹도 적극 해명해 눈길을 끌었다.

무엇보다 김정현 아나운서는 장기하 앞에서 장기하와 얼굴들의 신곡을 선보이려다 뜻밖의 웃픈 상황을 만들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높인다.

그런가 하면 김정현 아나운서의 과거도 공개될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은다. 서울대 출신의 엄친아인 그는 과거 ‘과외왕’으로 날렸다는 사실을 고백한다. 엄마들에게 인기가 많았던 김정현 아나운서는 ‘광장동 김선생’으로 이름을 날린 비결까지 공개했는데, 그만의 특별한 비결에 모두가 웃음을 참을 수 없었다고한다.

이 밖에도 김정현 아나운서는 태국 여성과 썸을 탔던 과거와 함께 자신의 출생의 비밀까지 고백하며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신입 병아리 김정현 아나운서의 좌충우돌 예능 적응기는 오는 5일 수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김국진-윤종신-김구라-차태현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고누리 기자  nuri650@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누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