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청
옥천군 제38회 충청북도 시·군 대항 역전 마라톤대회 준우승
   
▲ 백순정(옥천군 육상팀) 선수가 옥천구간 1위로 결승선을 통과하고 있다.
[뉴스헤드라인TV신문] 충청일보와 충청북도 육상경기연맹이 공동 주최하는 제38회 충청북도 시·군대항 역전마라톤대회에서 옥천군이 준우승을 차지했다.

지난 5일부터 7일까지 3일간 단양에서 영동까지 252.7km를 충북 각 시군 대표선수들이 시군의 명예를 걸고 치열한 레이스 펼친 결과 옥천군은 오후 3시간 14분 58초를 기록해 준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에서 1위를 차지한 청주시의 기록은 오후 3시간 6분 46초로 옥천군은 백순정, 류지산, 강민서 선수를 필두로 맹추격 하였으나 8분 12초 차이로 아쉽게 2위를 차지했다. 그 뒤를 이어 제천시가 오후 3시간 22분 39초로 3위에 안착했다.

한편 이번 대회 최우수 신인상으로 구간 신기록을 2차례 수립한 강민서 선수가 수상해 옥천군 유망주로서의 기대를 받았으며 옥천군청 백순정 선수가 대회 3일째 옥천 구간 1위를 차지해 대회 준우승을 견인했다.

특히 백순정 선수는 지난 10월 20일 열린 경주국제마라톤 대회에서 경기도중 다리 근육에 경련이 일어나자 번호표의 옷핀으로 다리를 찌르는‘핏빛 투혼’으로 우승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옥천군 선수단장이자 옥천군육상경기연맹회장인 박병희 단장은 “일반부와 학생부의 고른 활약으로 대회 준우승을 차지해 군의 위상을 높였다”며 “옥천군청 육상팀 선수단과 지역 학생선수들에게 격려와 감사의 말을 전한다”고 말했다.

방수용 기자  syb0934@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방수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