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영남
대구시, 개인택시 일제점검 실시차량청결 및 정비 상태, 운수종사자 준수사항 이행여부 등 점검
   
▲ 대구시, 개인택시 일제점검 실시
[뉴스헤드라인TV신문] 대구시는 개인택시 사업자의 건전한 운송질서 확립을 위해 구·군 및 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과 합동으로 일제점검을 실시해, 선진교통문화 정책을 앞당긴다.

올해부터는 차량번호에 따라 격년으로 실시하며 끝번호가 홀수인 개인택시 5,042대를 대상으로 11월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삼성 라이온즈파크, 성서 5차산업단지, 금호강 둔치 3곳에서 일제점검을 한다.

주요 점검사항은 택시운전 자격 증명 게시 부제표시 위·변조 여부 등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상 준수사항의 위반 여부 교통불편신고 안내문 등의 각종 부착물 청결 및 차량 도색 상태 차량의 안전운행을 위한 등화장치와 안전벨트 작동여부 등 차량 정비 상태 등이다.

점검 시 개선이 가능한 경미한 사항은 현지 시정과 계도조치를 하고 차량 외부 표시사항 미이행 등‘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위반사항에 대해서는 차후 재점검 및 과태료 처분 등의 조치를 취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또한, 미점검 차량에 대해 과징금 부과 등 행정처분을 통해 택시운송사업 질서를 확립할 예정이다.

권오상 대구시 택시물류과장은 “택시는 관광객 및 타지에서 오신 분들이 가장 먼저 접하게 되는 교통수단으로 대구의 첫인상 및 도시 이미지를 결정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며 “이번 일제점검을 통해 시민들이 보다 쾌적하고 편안하게 택시를 이용할 수 있도록 유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오택수 기자  Ts50004@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택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