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영남
농업기술센터, 밥맛 우수한 신품종 쌀 확대 보급11일‘밥쌀용 신품종 벼 실증시험 평가회’개최
   
▲ 울산광역시
[뉴스헤드라인TV신문] 울산시농업기술센터는 11일 오전 11시 울주군 웅촌면 검단리 황상길 농가에서 밥쌀용 신품종 벼 실증시험 현장 평가회를 개최한다.

이날 평가회를 갖는 품종은 새칠보벼, 영진벼, 남찬벼, 안평벼인데 밥맛이 우수한 2018년 신품종으로 재배 면적은 1ha이다.

평가회는 벼 재배 농업인과 시범사업 참여 농가, 유관기관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에서 육성한 밥쌀용 신품종 실증 단지에서 진행된다.

또한 농업기술센터 실증 시험포에서 재배된 ‘아로미벼’와 정부보급종 ‘영호진미’를 포함해 총 6개 품종으로 참석 농가를 대상으로 밥맛 평가도 실시된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이번 벼 실증시험 평가회를 통해 우리 지역에 맞는 신품종을 확대 보급해 소비자들의 입맛에 맞는 고품질 쌀 생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현철 기자  kimhc2957@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