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청
공주시, 지방세 고충 해결사 ‘납세자보호관’ 제도 운영
   
▲ 공주시
[뉴스헤드라인TV신문] 공주시가 지방세 납세자보호관 제도에 대한 시민 인지도 향상 및 제도 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으로 홍보에 나섰다.

지방세 납세자보호관은 지방세 관련 고충민원을 처리 상담하는 등 납세자의 권익보호를 위한 제도로서 과세관청의 위법 부당한 처분을 납세자 입장에서 해결하거나 납세와 관련해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납세자보호관은 고충민원의 처리 및 세무 상담, 세무조사, 체납 처분에 따른 권리보호, 납세자권리헌장 준수, 세무조사 기간 연장 또는 연기 등 납세자 권익 보호를 위한 다양한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특히 올해 납세자보호관 시행 1년차로서 시민들의 납세고충을 덜어주고자 공주세무서와 협업해 국세·지방세 ONE-STOP 합동 세무상담 서비스인 ‘알면 든든한 세무상담의 날’을 운영하는 등 납세자보호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 서비스는 한 달에 한번 시청 종합민원실내에서 국세와 지방세의 세금납부절차, 절세방법 등 세무상담을 한 곳에서 동시에 받을 수 있도록 한 것으로 전화로 사전 상담예약도 가능하다.

조중범 기획담당관은 “지방세 납세자보호관 제도를 통해 납세자의 고충상담 및 권익이 강화되어 지방세에 대한 신뢰도가 상향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납세자의 고충에 귀를 기울여 권익보호에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천유림 기자  nlbom5416@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천유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