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대전동부교육지원청, 장애학생 인권보호 지원·인권침해 예방 노력!학부모 대상 장애학생 장애공감문화 형성 연수,

대전동부교육지원청(교육장 유 덕희)은 13일(수) 오전 10시 동부교육지원청 대회의실에서 동·서부 지역 특수교육대상자 학부모를 대상으로 「사례중심 장애학생 인권보호 연수」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연수는 장애학생 인권보호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사례중심 장애학생 인권보호’라는 주제를 바탕으로 학부모의 인식을 전환시켜 장애학생 인권보호 지원 및 인권침해 예방으로 가정 내 장애공감문화가 조성되도록 마련했다.

특강1은 발달장애인 기타리스트 김 지희와 부모를 강사로 초청하여 음악과 영상이 있는 스토리텔링 콘서트를 개최했으며, 장애학생 학부모와 공감을 갖는 이야기를 콘서트 형식으로 진행하여 공감과 소통으로 힐링할 수 있는 시간이 되었다.

특강2 강사는 박 찬동(광주 장애인권익옹호기관장)을 초청하여 가정에서의 장애학생 인권보호를 사례 중심으로 장애학생 인권에 대해 알기 쉽게 설명하여 가정 내 장애공감문화가 확산되는 기회가 되었다.

장애학생 인권보호 연수에 참여한 학부모 김 OO은 “인권보호가 학교나 사회에서 필요한 것으로만 알았는데, 가정에서도 보호해 주고 존중해 주어야 하는 것임을 알았고, 내 자녀와 입장이 같은 장애를 갖고 있는 ‘김 지희양의 연주와 스토리 강연’은 감동의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사회적으로 성공한 장애 학부모의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전동부교육지원청 조 성만 유초등교육과장은 “장애공감문화 연수를 통해 장애학생 학부모의 장애공감 감수성을 함양하고 행복한 삶을 가꾸는데 필요한 연수가 되어 장애공감 문화조성에 한 발 더 다가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양재신 기자  a70151@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재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