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대전시 유성구, 청소년 음주 예방 캠페인 실시!봉명동 유흥업소 주변... 호객행위 등 불건전 영업 지도‧단속 병행,
봉명동 및 궁동 일원에서 참가자들이 합동캠페인을 마치고 기념촬영 하는 모습

대전시 유성구(구청장 정 용래)는 지난 14일 봉명동 및 궁동 일원에서 청소년들의 음주 등 탈선 예방과 불법영업 근절을 위해 유성경찰서, 외식업중앙회유성지부 등 유관기관과 합동 캠페인을 실시했다.

궁동의 한 일반음식점에서 이 동한 부구청장(왼쪽)이 캠페인 참가자들과 함께 청소년 주류 제공 금지 등을 안내하고 있다

이날 합동 캠페인에는 유관기관에서 50여 명이 참여해 대학가 주변 주류를 판매하는 일반음식점들을 대상으로 청소년 주류 제공 금지 등을 안내하고, 봉명동 유흥업소 주변 호객행위 등 불법 영업에 대해서는 유성경찰서와 합동 단속을 실시했다.

고 희숙 위생과장은 “최근 일반음식점과 유흥업소가 청소년 주류제공 및 호객행위로 행정처분 받는 사례가 크게 증가하고 있어 영업주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식품위생법」에 따르면 행정청은 청소년에게 주류를 제공하는 업소에 대해서는 영업정지 2개월과 호객행위를 한 업소에 대해서는 영업정지 15일의 행정처분을 명할 수 있다.

 

 

 

 

양재신 기자  a70151@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재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