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박 정현 대전시 대덕구청장, 생활 SOC복합화 사업 개선 제안!복합화 대상 시설 확대, 국비․전담인력 확대, 프로그램 공유 플랫폼 조성 등 3일 국회도서관, 2020 생활SOC복합화 개선방안 토론회 참석,
행사를 주최한 김 두관 국회의원(앞줄 가운데)과 박 정현 대덕구청장(앞줄 오른쪽 두 번째)을 비롯한 참석자들 모습

지난 3일 오전 10시 서울 국회도서관에서 열린 ‘2020 생활SOC 복합화 개선방안 토론회’의 지정토론자로 참석한 박 정현 대전시 대덕구청장은 일선 사업 현장의 고충을 전달하고 개선안을 제시했다.

서울 국회도서관에서 열린 ‘2020 생활SOC 복합화 개선방안 토론회’에 지정토론자로 참석해 발언하고 있는 박 정현 대전시 대덕구청장(가운데)

이 자리에서 박 정현 대덕구청장은 “열악한 지방자치단체의 재정상황으로는 생활SOC 사업을 추진하는데 한계가 있는 것이 사실”이라며 “복합화 시설에 대한 국비지원 규모 확대 및 지자체 자체적으로 발굴하는 사업에 대해서도 관련부처의 예산지원이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덧붙여 ‘전담인력 확충 지원 및 특색 있는 프로그램 발굴 모색을 위한 공유 플랫폼 조성’ 등의 개선안도 내놨다.

이번 토론회는 생활SOC 복합화 사업의 추진사례와 성과를 공유하고, 문제점을 파악한 후 개선사항을 내년도 정책사업에 반영하고자 참좋은지방정부협의회와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공동 주관으로 마련됐다.

이 은진 국가균형발전위원회 교육복지전문위원장과 김 미경 서울시 은평구 구청장이 발제를 맡아 각각 ▲생활SOC 복합화사업의 나아갈 방향 ▲기초지자체 사례와 2020년 생활SOC 복합화 개선사항에 대해 발표했다.

이어진 토론에서는 우 명동 성신여대 교수가 좌장을 맡고, 박 정현 대전 대덕구청장, 김 홍목 생활SOC 복합화추진단 부단장, 구 형수 국토연구원 책임연구원, 김 준우 고양시정연구원 연구위원 등이 지정토론자로 참여해 생활SOC 복합화 사례 및 사업추진을 위한 제도 개선 사항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대덕구는 지난 10월 생활SOC 복합화사업으로 ▲ 신탄진권역 복합문화커뮤니티센터 ▲ 회덕동권역 푸드건강문화센터 등 2개 사업이 선정돼 2020년 본격 추진을 앞두고 있다.

박 정현 대덕구청장은 “생활SOC 복합화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통해 지역민의 문화적 갈증을 해소하고 정주여건 개선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양재신 기자  a70151@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재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