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원안위, 원자력안전 위반행위 신고자 등에게 포상금 4815만원 지급 결정
   
▲ 원안위, 원자력안전 위반행위 신고자 등에게 포상금 4815만원 지급 결정
[뉴스헤드라인TV신문] 원자력안전위원회는 원자력 또는 방사선안전관련 법령 등의 위반 내용을 신고한 제보 14건에 대해 총 4815만원의 포상금을 지급한다고 4일 밝혔다.

원안위는 지난 3일‘원자력안전 위반행위 신고자 등에 대한 포상금 지급 심의위원회’를 개최하고 2019년 포상금 지급 심의 대상 및 포상금 지급 금액을 결정했다.

엄재식 위원장은 “원자력안전과 관련해 위법행위와 불합리한 관행을 근절하기 위해 관련 업계 종사자와 국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제보를 바란다”고 밝혔다.

원안위는 원자력 안전과 관련한 비리, 기기·부품의 결함, 불합리한 업무관행, 기타 원자력안전 관련 법령에 위반되는 행위에 대해 내·외부의 제보를 받아 원자력산업계의 비리와 부조리를 방지하고자 ‘13년부터 ‘원자력안전 옴부즈만’ 제도를 도입해 운영하고 있다.

이현진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