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당 윤리규범 어긴 혼탁한 선거 시도와 관련해 성명 내놔,양 승숙 측, "우리는 혼탁한 선거를 원하지 않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충남 논산.금산.계룡 양 승숙 국회의원 예비후보

더불어민주당 논산·계룡·금산 지역구 기초, 광역의원들이 지난 1월 22일 일시에 출마가 예상되는 특정인을 지지선언하여 중앙당에서 지난 2월 3일 선출직 공직자들이 당 윤리규범을 어겼다고 밝혀왔습니다(중앙당_공문서).

계룡신문 1월 23일자 보도에 의하면, '시의원, 도의원' 뜬금없는 지지선언'이라는 제목으로 '국회의원 향한 충성심 이해하나... 후보자도 아닌 자를 사전 지지선언'을 했다고 질책한 바 있습니다.

같은 신문 2월 6일자 보도에는 같은 정당 소속 구성원 일부가 당 윤리규범을 위배하면서까지 혼탁한 선거를 시도했다고 질책했습니다.

'양 승숙 예비후보는 결코 혼탁한 선거를 진행해야 할 이유가 없으며, 공정한 공천 경쟁을 통한 선거축제를 기대'하고 있습니다.

상대후보도 이에 동감할 것이라고 믿고 있습니다.

민주주의 실현을 위한 선거축제에 소속정당의 이미지를 훼손한 사실들은 누군가가 책임을 지고 즉시 공개사과를 해야 할 것입니다.

공개사과가 없다면 지속적으로 혼탁한 선거를 시도하겠다거나 국민들을 업신여기는 태도로 규정할 수밖에 없습니다.

당 윤리규범 위배에 대한 공개사과를 요구합니다.

2020. 2. 7.

제21대 국회의원선거 논산·계룡·금산 선거구

더불어민주당 양승숙 예비후보 선거대책본부

 

임영찬 기자  newshl@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영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