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서울/경기
‘코로나19’로 부족한 혈액 긴급 수급 나선 동대문구14일 구청 다목적강당서 ‘긴급 단체헌혈’ 실시…직원 등 200여명 참여
   
▲ 14일 동대문구청 다목적강당서 진행된 ‘긴급 단체헌혈’에 참여한 직원을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이 격려하고 있다.
[뉴스헤드라인TV신문] 동대문구가 14일 구청 다목적강당에서 한마음혈액원 주관으로 ‘긴급 단체헌혈’을 실시했다.

이날 단체헌혈은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인해 헌혈이 평시 대비 큰 폭으로 감소하고 있는 현 상황에서 혈액 부족을 해소하는 데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고자 마련됐다.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진행된 헌혈에는 구청·동주민센터·공단 직원, 사회복무요원 등 총 200여명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생명 나눔을 몸소 실천했다.

헌혈에 참여한 이문1동 양지혜 주무관은 “헌혈을 통해 수혈이 필요한 누군가에게 도움을 줄 수 있어 무척 기쁘다.

많은 분들이 헌혈에 동참하셔서 저와 같은 기쁨을 느끼시기 바란다”고 헌혈에 참여한 소감을 전했다.

헌혈에 참여한 직원에게는 간기능 검사, B·C형 간염 검사 등 총 12종의 건강검사 혜택이 주어지고 헌혈증 발급과 함께 소정의 기념품도 증정됐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코로나19’에 대한 걱정 때문에 헌혈이 크게 줄었다는 보도를 접하고 직원들과 마음을 모아 단체헌혈을 실시하게 됐다”며 “주민 여러분들께서도 헌혈을 통해 생명 나눔에 동참해 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하능선 기자  bbs197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능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