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서울/경기
마포구, 3일부터 마포18번 마을버스 노선 연장 운행마을버스 및 지하철 접근성 향상…걷거나 환승하던 불편 해소
   
▲ 마포구, 3일부터 마포18번 마을버스 노선 연장 운행
[뉴스헤드라인TV신문] 마포구가 상암동 주민들의 마을버스 및 지하철 접근성 향상을 위해 3일부터 마포18번 마을버스의 노선을 연장해 운행한다고 밝혔다.

상암월드컵파크 5~7단지 주민들은 기존 마포18번 마을버스를 이용하기 위해 도보로 10분 이상 걷거나 버스를 환승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이번 마을버스 노선 연장으로 인근 주민들은 상암월드컵파크 7단지에서부터 디지털미디어시티역까지 한 번에 갈 수 있게 됐다.

기존 마포18번 버스는 ‘디지털미디어시티역-MBC-월드컵파크4단지-DMC빌’로 이어지는 코스를 순회했다.

3일부터 바뀐 노선에 따르면, DMC빌 정류소 이후 상암고등학교 정류소와 상암월드컵파크 6, 7단지 정류소가 새롭게 들어선다.

노선 길이는 기존 6.1㎞에서 1㎞가 늘어나 총 7.1㎞다.

또한, 오전 6시부터 9시까지 통근시간에는 지하철역까지의 동선을 최소화하기 위해 상암고등학교에서 상암중학교까지 구간을 직선으로 운행하는 마포18-1번 버스를 별도 배차해 주민들의 출근시간도 단축될 것으로 기대된다.

마포18번 마을버스는 9시부터 오후 11시까지 9~13분의 배차 간격으로 운행되며 마포18-1번 마을버스는 6시부터 9시까지 7~10분의 간격으로 운행된다.

구는 이번 마을버스 노선 변경과 관련해 한국스마트카드사와 지역 버스조합, 운수회사, 버스정류소 관리업체 등과 협력해 노선조정에 따른 이용자들의 혼란을 예방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지역 내 대중교통 이용이나 환승에 불편함이 있는 지역에 대해서는 구민들의 의견을 지속적으로 수렴해 개선해 나갈 계획”이라며 “이번 상암동 지역 마을버스 노선 조정으로 많은 상암동 주민들의 불편이 해소되길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하능선 기자  bbs197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능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