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서울/경기
인천복지재단,‘인천형 단일임금체계 마련을 위한 연구’ 착수보고회 개최
   
▲ 인천복지재단,「인천형 단일임금체계 마련을 위한 연구」 착수보고회 개최
[뉴스헤드라인TV신문] 인천복지재단은 지난 6월 29일에 ‘인천형 단일임금체계 마련을 위한 연구’ 착수보고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는 인천의 많은 사회복지시설 종사자의 관심사인 처우개선 방안 마련을 위해 작년에 진행된 ‘사회복지시설 종사자 처우개선 실태조사’에 이은 후속 연구다.

착수보고회는 시 복지정책과 김성훈 과장, 인천시사회복지사협회 이배영 회장 등 33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연구는 인천시 사회복지시설의 보수체계와 인사관리체계를 파악하고 이를 타 지역의 사회복지시설 및 사회복지전담공무원의 보수체계와 비교 분석할 예정이다.

이 과정에서 국·시비 지원 시설을 대상으로 한 보수체계 및 인사관리체계 조사와 종사자를 대상으로 단일임금체계에 대한 인식조사를 병행할 예정으로 재단은 인천시 사회복지시설 종사자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또한, 재단은 전문가와 당사자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반영하기 위해 실무협의체와 자문위원단을 구성하고 운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유해숙 대표이사는 인사말에서 “현재 사회복지시설의 종사자들은 코로나19와 전쟁을 치르고 있다”며 “재단은 종사자 처우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이번 연구에 대한 의지를 밝혔다.

성민수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민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