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
“배우 신은정, tvN ‘나빌레라’ “시청자의 마음으로 시청자들과 공감하며 드라마를 보는 내내 행복했다” 종영 소감 전해신은정, tvN ‘나빌레라’ 종영을 앞두고 소감 전해,
   
tvN ‘나빌레라’ “시청자의 마음으로 시청자들과 공감하며 드라마를 보는 내내 행복했다” 는 종영 소감을 전한 “배우 신은정

[뉴스헤드라인TV신문] 배우 신은정이 tvN 월화드라마 ’나빌레라’ 종영을 앞두고 여운 가득한 소감을 남겼다.

tvN ‘나빌레라’은 이 일흔에 발레를 시작한 ‘덕출’과 스물셋 꿈 앞에서 방황하는 발레리노 ‘채록’의 성장을 그린 사제듀오 청춘기록 드라마다.

극 중 신은정은 은호를 대학에 보낸 뒤 자신 또한 못다 이룬 꿈을 펼치기 위해 스스로의 인생에 도전하는 ‘애란’역을 맡아 3040 시청자들의 진한 공감을 불러 일으켰다.

이 가운데 가족들의 반대를 무릎 쓰고 자신처럼 새로운 꿈에 도전하는 덕출의 든든한 지원군으로 자처해 힘을 싣기도. 이후 경력단절 20년만에 성산의 회사에 복직한 신은정은 일에 대한 진정성과 열의를 보이며 변화하는 애란의 감정선을 깊은 내면 연기를 통해 밀도 높게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몰입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난생 처음 마주한 난관 앞에 좌절하지 않고 라디오 작가로 새로운 시작을 알린 은호의 뒤에서 늘 묵묵히 응원을 보내 딸을 향한 깊은 애정도 드러낸 것.

이에 신은정은 ‘나빌레라’의 종영을 앞두고 “먼저 이렇게 따듯하고 아름다운 작품에 함께 할 수 있어서 감사하다. 감독님의 섬세한 감정연출과 배우들에 대한 배려를 따라 촬영을 마치고 시청자의 마음으로 시청자들과 공감하며 드라마를 보는 내내 행복했다. 또 한마음으로 느끼고 감동과 찬사를 보내주신 시청자분들께도 무한 감사 드린다”며 함께한 시청자들을 향한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이어 “코로나로 원활하지 않은 상황에도 열심히 촬영에 임해주신 감독님과 모든 ‘나빌레라 ‘스텝분들, 선후배님들 고생 많으셨고 다시 좋은 작품으로 촬영장에서 더 반갑게 만나길 기대한다. 응원해주시는 많은 시청자들께 공감과 감동을 드릴 수 있는 작품으로 또 인사드리겠다”고 덧붙이며 여운 가득한 소감을 밝혔다.

이의국 기자  newshl@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의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