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尹지지’ 김부선, 추미애에 ‘18원’ 후원 “미련없이 쐈다”!

(배우 김부선(왼쪽 사진)과 그의 페이스북 글 캡처)

윤석열 전 검찰총장에게 후원금 10만원을 기부했던 배우 김부선이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에게 후원금 ‘18원’을 보냈다고 밝혔다.

김부선은 지난 28일 페이스북에 “추미애 대선후보 후원금 미련없이 쐈다”며 18원을 후원회에 입금한 사진을 게재했다.

숫자 ‘18’은 욕설과 발음이 똑같아 정치인에게 항의하는 표시로 18원 후원금을 보내는 문화가 생겼다.

김부선은 또 다른 페이스북 글에서 자신의 18원 후원 기사를 공유하며 “통큰 기부, 요즘 낭비벽이 생겼어요”라고 적었다.

앞서 김부선은 윤 전 총장에게 후원금 10만원을 보낸 사실을 공개하며 지지를 선언했다.

윤 전 총장과 추 전 장관은 이른바 ‘추-윤 갈등’을 빚은 바 있다.

김부선은 윤 전 총장이 후원금 모금을 시작한 첫날인 지난 7월 26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난생처음 정치인 후원금을 쐈다. 기분 좋다. 마스크 팔리면 또 쏠 테다”라며 공개 지지를 선언했다.

 

정재훈 기자  rmfoswu12367@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