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대전경찰청, 종합치안활동으로 평온한 명절연휴 조성범죄취약요인 점검·순찰 등 선제적 범죄예방활동 추진
대전경찰청사 전경

대전경찰청(청장 송정애)은 지난 13일 부터 22일까지 10일간 안전한 추석명절 연휴를 위해 「추석명절 종합치안대책」을 추진했다.

이번 연휴에는 코로나19 방역지침 행정명령 위반·자가격리 이탈·인파밀집 등 정부의 방역체계 구축에도 적극 동참하였으며 금융기관, 금은방 등 현금다액취급업소와 다세대 주택 밀집지역 등 범죄위험도가 높은 지역을 중심으로 범죄예방 정밀진단을 실시했다.

또한 지역경찰·형사·교통 등 경찰력을 집중하여 범죄취약지 대상 예방 순찰 등 가시적인 경찰활동에 집중한 결과, 명절 연휴기간 동안, 살인·강도·치기 등 강력사건이 단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다.

특히, 절도범죄가 전년(추석 연휴기간) 대비 35.5%(110건 → 71건) 감소하였는데, 이는 현장경찰관들이 지역안전순찰 등을 통한 취약지역 집중순찰 활동의 결과이다.

연휴기간 교통안전확보를 위해 교통방송(47회), 교통안내(59회), 트위터(60회) 등 다양한 교통소통 채널을 활용하여 시민에게 교통상황을 수시제공하고, 교통혼잡 지역 집중관리를 했다

그 결과, 교통사고는 전년(추석 연휴기간) 39건에서 올해 38건으로 감소하고, 교통사고 부상자도 전년 대비 36.6%(71명 → 45명) 감소하였으며, 사망사고는 지난18일 부터 21일 오전 6시 기준 단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다.

대전경찰청 관계자는 "추석 명절 이후에도 범죄예방과 교통안전 확보를 위한 경찰활동을 지속 추진하여 더욱 안전한 대전을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현장경찰 우수사례 7건>

 

<추석명절 종합치안대책 기간 중 경찰활동 우수사례>

 

 

 

* 17일 05:27경 중구 소재에서 ‘코로나19 관련 자가격리 대상자가 자살목적으로 사라진 것 같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하여, 위치추적 후 동구 소재 숙박업소 수색을 통해 자가격리 대상자 신변확보 및 자살예방,

<중부경찰서 남대전지구대>

18일 11:48경 서구 소재에서 과거 가정폭력으로 임시조치(접근근지 등) 신청된 피의자(남편, 51세)가 배우자(아내, 34세)의 거주하는 건물 외벽에 사다리를 놓고 2층에 있는 배우자의 주거지로 침입, 피의자로부터 방으로 피신한 배우자와 자녀 2명(8세, 10세)에게 욕설과 “칼로 죽여버리겠다”며 특수협박하는 것을 현행범 체포 <서부경찰서 여청청소년과>

 

13일 17:36경 대덕구 소재에서 중고거래 사이트를 통해 24k순금 15돈 목걸이를 420만원에 판매하겠다는 피해자로부터 금목걸이를 구입할 것처럼 기망하여 건네받은 후 도주한 피의자를 신속출동하여 검거,

<대덕경찰서 회덕지구대>

16일 09:35경 대덕구 소재에서 바닥 타일조각으로 불특정 차량을 훼손하고 인근 공사장의 벽돌로 횡단보도에 서 있는 보행자의 뒷머리를 가격한 피의자를 신속출동하여 검거, <대덕경찰서 신탄진지구대>

20일 22:30경 대덕구 소재에서 배우자(아내, 50대)가 자녀 내외와 술을 그만 마시라고 했다는 이유로 배우자의 목을 조른 뒤 주방용 칼로 위협한 피의자(남편)를 현행범 체포 및 임시조치(접근금지 등)

<대덕경찰서 송촌지구대>

20일 14:10경 중리시장 교통관리 중 “노인이 쓰러져 있다”는 행인의 신고를 받아 대덕신협(중리지점) 앞에서 비스듬히 누워 있는 노인(여, 72세) 발견, 갑작스런 현기증 및 지병(허리 협착증 등)으로 거동이 힘들다며 병원 후송 원치 않아 주거지까지 안전하게 귀가 조치 <대덕경찰서 교통안전계)

8월24일~9월 9일까지 유성구 소대 재래시장에서 물건을 구입하는 피해자들을 대상으로 가방에 손을 넣어 총 3회에 걸쳐 270만원 상당 현금을 절취한 피의자를 연휴기간 동안 잠복을 통해 검거 <유성경찰서 형사과>

 

최재교 기자  speed6678@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재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