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고유미 부안해경서장, 치안현장 점검 행보 이어나가변산파출소 관할 치안현장, 해‧육상 입체적 점검 실시

고유미 부안해양경찰서장은 지난10일 변산파출소 관할 치안현장을 해상과 육상에서 입체적으로 점검했다고 11일 밝혔다.

 

고 서장은 먼저 해경구조대 고속단정을 이용해 고립사고가 잦은 채석강, 하섬 인근 해상의 지형지물을 살피고 격포·고사포·변산해수욕장 안전관리 현황을 점검했다.

 

최근 멸치어장이 형성돼 불법조업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은 사당도 인근 해상의 치안 여건도 꼼꼼히 살폈다.

 

이후, 육상으로 이동해 연중 많은 갯벌체험객이 방문하는 하섬 인근 해안을 직접 도보로 사고 위험 요소와 안전관리 실태를 확인한 후 가력도항을 찾아 치안 현황을 확인하는 것으로 이날 일정을 마무리했다.

 

고유미 부안해경서장은 “같은 장소에서 같은 사고가 반복되는 일은 어떠한 경우라도 국민들의 이해를 구할 수 없다. 한발 먼저 선제적으로 대응해 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고 서장은 전용부두 및 고창파출소 관할 치안현장도 방문해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하고 점검 행보를 이어 나갈 예정이다.

이동희 기자  news128@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