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호남
전북 전주시 시내·마을버스 운전원, ‘설날’ 한복 입고 운행!전주시, 설날 당일 시내·마을버스 운전원 200여 명 생활한복 착용하고 운행하는 한복데이 운영,

 

전북 전주시내버스 운전원과 마을버스 운전원들이 설 명절을 맞아 생활한복을 입고 승객들을 맞이했다.

전주시는 설 당일인 22일 시내버스와 마을버스 운전원 200여 명이 생활한복을 착용하고 버스를 운행하는 ‘한복데이’를 운영했다.

 

한복데이는 전통문화도시인 전주시 곳곳을 오가는 버스 운전원들이 명절을 맞아 단정하고 기품 있는 한복을 입고 고객들에게 감동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이벤트로, 지난 2021년 설 명절부터 시작돼 이번이 다섯 번째 운영됐다.

자신의 한복을 보유한 운전원들은 본인의 한복을 입고 운전했으며, 한복이 없는 운전원들은 회사를 통해 한복을 빌려 입고 동참했다.

 

정상택 전주시 대중교통본부장은 “1인가구 비율이 계속하여 증가하고 가족 간의 교류가 줄어드는 현대 사회에 한복을 착용하고 근무하는 운전원들 덕분에 시민들에게 설날 분위기를 선물하고 따뜻한 마음을 전달할 수 있을 것”이라며 “한복데이에 자발적으로 동참키로 한 운전원들께 다시 한번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한복데이에는 시내버스 5개사와 마을버스 1개사의 운전원 약 1,000명 중 23%가량의 운전원들이 참여했으며, 지난해 설날과 추석에는 각각 257명과 246명의 운전원이 동참한 바 있다.

 

 

 

정강열 기자  dydms0119@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강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