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서울/경기
“24~25일 수원에 오면 예뻐집니다”수원시, 뷰티산업 견인할 ‘수원뷰티페스타 2023’ 수원컨벤션센터에서 개최
   
▲ “24~25일 수원에 오면 예뻐집니다”
[뉴스헤드라인TV신문] 오는 24~25일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수원뷰티페스타 2023’이 열린다.

수원의 뷰티 산업 활성화와 소비 기반 확대를 위해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수원뷰티페스타 2023은 11월 마지막 주말, 특별한 선물 보따리를 한아름 풀어낼 예정이다.

화장품과 헤어케어 등 생활 속 뷰티제품은 물론 내면의 아름다움을 가꿀 수 있는 이너뷰티와 헬스케어, 뷰티와 첨단기술이 만난 뷰티테크 등 볼거리가 가득하다.

아름다움이 성장하고 발전하는 수원뷰티페스타에서 보고 듣고 체험하며 예뻐질 기회다.

화장품부터 뷰티테크까지, 83개 기업 한자리에 ‘수원뷰티페스타 2023’ 전시홀은 뷰티기업관 2곳과 첨단뷰티관 등 총 3개 세션으로 구성된다.

가장 많은 업체가 참여하는 화장품과 피부·바디·헤어·네일 등 이외 제품군이 뷰티기업관을 채우고 원료·뷰티테크·컨설팅 관련 업체들은 첨단뷰티관에서 관람객을 만난다.

총 97개 뷰티기업과 단체가 참가한다.

먼저 화장품 분야에는 43개 기업이 입점해 바이어와 소비자들의 관심을 끌 예정이다.

크로마흐㈜는 분자 생물학과 나노 화학을 기반으로 자체 생산한 원료를 활용한 기능성 화장품 생산 업체로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으로부터 유망 중소기업 인증을 획득한 수원의 업체다.

바이오 기술로 문제를 없애기 위해 노력한다는 뜻의 ‘제노트리’ 브랜드 제품들을 홍보하고 무료 두피 및 피부 진단 서비스와 샘플 체험 이벤트를 진행한다.

또 성균관대학교 바이오코스메틱학과와 공동연구를 통해 브랜드를 만들어낸 ㈜성균관코스메틱은 다양한 피부고민별 전문 트리트먼트를 위한 닥터멜라힐을 비롯한 다양한 제품군을 선보인다.

특히 신세계가 자체 운영하는 뷰티제품 편집숍 ‘시코르’가 이번 페스타에 참가해 20~30대 관람객의 발길을 끌 예정이다.

뷰티테크 분야에는 총 11개 기업이 참여한다.

수원에 본사를 둔 프링커코리아 주식회사는 쉽고 간편하게 활용할 수 있는 디지털 타투 기기를 선보인다.

원하는 도안을 기기로 전송하면 1초만에 타투가 완성되는 세계 최초의 디지털 타투 디바이스를 무료로 체험하는 이벤트를 제공한다.

또 초음파미용기기와 컬러 테라피 등을 전시하는 ㈜아롱엘텍, AI피부진단기기 업체 ㈜AGE21 등 수원의 뷰티테크 업체와 스마트 미러 기술을 활용한 미러로이드, 스마트폰과 특수렌즈를 활용해 피부상태 측정하는 닥터케이헬스케어 등 첨단 기술을 접목한 뷰티테크 기업들이 참가한다.

디지털헬스케어 분야로 참가하는 뷰티 업체 로고스바이오일렉트로닉스도 눈길을 끈다.

삼성전자 C-Lab 출신 기업으로 첨단 센서와 AI기술로 집에서 고객의 발을 분석하고 3D 자동 제조 기술로 바닥을 만든 맞춤 신발 무단자를 출품해 관람객 체험은 물론 뷰티 영역의 확장을 보여준다.

이 밖에 수원시 영통구에 본사를 둔 원료업체 엔비바이오컴퍼니는 우수한 효능에 감성을 더한 화장품 원료와 하이엔드 스킨케어 브랜드로 프리미엄 셀프케어가 가능한 제품을 선보인다.

K-뷰티산업의 다양한 즐거움을 경험하라 수원뷰티페스타 2023에서 만날 수 있는 체험 상품도 다채롭다.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최신 뷰티 트렌드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가 이틀 내내 펼쳐진다.

미용과 첨단기술이 결합한 전시체험은 물론 세미나와 무대 프로그램으로 참가하는 사람들의 눈과 귀를 모두 즐겁게 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우선 다채로운 전시장 내 체험 행사는 관람객들이 뷰티의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게 돕는다.

동남보건대학교 뷰티케어과, 수원여자대학교 미용예술과, 국제사이버대학교 뷰티비즈니스학과 등 수원 지역 내 대학교에서 체험부스를 운영한다.

뷰티 분야의 미래를 꿈꾸는 학생들과 소비자가 만나 헤어, 피부, 메이크업, 네일 등의 체험과 실습이 공존하는 장을 만들 예정이다.

㈔대한미용사회 수원특례시협의회가 머리카락으로 만든 헤어아트 작품 등을 전시하고 ㈔한국이용사회 경기도 수원특례시지회가 현장에서 헤어커트 및 스타일링을 실시한다.

메인스테이지에서는 4개 세션의 산업세미나가 진행된다.

24일 오전 10시30분부터 이병규 프로셀테라퓨틱스 대표와 김기현 ㈜슬록 대표가 첨단뷰티와 지속가능뷰티를 주제로 세미나를, 11시30분부터는 류보미 대한화장품산업연구원 연구원과 이현종 지피스킨 대표가 글로벌 마케팅과 라이브커머스를 활용한 유통전략을 소개한다.

오후 4시에는 최아하 ㈜가선기획 대표가 중화권 라이브커머스 판매전략을 소개하고 25일 오전 10시30분에는 홍울 ㈜온유 대표와 홍양희 수원여대 미용예술과 교수가 2024년 화장품 산업 트렌드와 미용 신기술을 설명한다.

세미나는 뷰티 업계 관계자는 물론 해당 분야에 관심있는 시민들도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무대 프로그램도 마련돼 화려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24일 오후 3시 뷰티쇼는 겨울쿨톤, 봄웜톤 등 퍼스널 컬러별 메이크업과 헤어스타일링 연출법 등을 보여준다.

또 25일에는 배우나 아이돌처럼 메이크업 하는 방법과 바쁜 아침 꾸안꾸 헤어스타일링 등을 시연하며 관객의 눈을 사로잡는다.

오후 2시 한국이용사회 수원특례시지회의 바버쇼와 오후 4시 수원뷰티실용전문학교의 한복메이크업쇼도 준비돼 있다.

수원시 뷰티산업의 잠재력을 끌어올린다 수원뷰티페스타 2023은 수원시가 전국 기초지자체 중 처음으로 개최하는 뷰티박람회다.

뷰티산업의 잠재력을 현실화하고 시민과 업계의 관심을 높이기 위해 추진됐다.

수원시는 뷰티 분야 활성화를 위한 제반 여건이 유리한 편이다.

지난 4월 기준 화장품제조업체가 82개소로 경기도 31개 지자체 중 9위, 화장품책임판매업은 582개소로 경기도내 4위다.

2020년 기준 미용업소는 3411개소, 이용업소는 296개소가 있어 경기도내에서 이·미용업소 수도 가장 많다.

뷰티에 관심이 높은 20~30대 인구가 31%에 달한다.

성균관대학교 바이오코스메틱학과를 비롯해 대학과 특성화고 등 뷰티 관련 학과를 운영하는 학교가 다수 있어 관학 협력 관계 구축도 용이하다.

이처럼 광범위한 뷰티 산업 기반을 활용하고 수원지역 뷰티기업의 판로를 개척하기 위해 수원시는 뷰티박람회를 추진했다.

수원컨벤션센터에서 박람회를 개최해 뷰티 산업 발전을 촉진하고 정부의 K-뷰티 육성방안과 혁신 종합전략 등과 발맞춰 뷰티산업의 육성과 지역경제를 활성화한다는 복안이었다.

이를 위해 수원시는 자문위원회와 실무협의팀을 운영하며 참여기업 모집과 세부프로그램 구성 등에 힘을 쏟았다.

특히 수원뷰티페스타에서 운영되는 중화권 유통상담존은 뷰티 기업들이 중국에 진출하는 것을 돕고자 마련됐다.

까다로운 중국 인허가 절차로 인해 수출 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는 뷰티기업을 위해 유통경로 상담을 진행하는 부스다.

중국 보세창고를 이용해 소규모 수출을 간편화하는 방법을 컨설팅해 뷰티 업체들의 중국 시장 판로 개척에 힘을 보탠다.

중국 소비자들에게 수원뷰티페스타를 소개하는 중국 인플루언서 ‘왕홍’도 섭외했다.

‘중국판 틱톡’으로 알려진 더우인에 94만 팔로워를 보유한 ‘한국사모님’이 현지 라이브 판매 쇼를 진행하고 90만 팔로워를 보유한 ‘국려환구여행’의 크루인 진칭이 전시장 내 기업부스를 돌며 라이브투어를 중계해 소비자들의 관심을 모을 예정이다.

또 실시간 라이브 방송과 사전홍보 등을 통해 수원뷰티페스타를 소비자들에게 알리는 국내 인플루언서들도 홍보에 함께 참여한다.

수원시 관계자는 “이번 수원뷰티페스타 2023은 시민들과 뷰티산업 관계자들이 함께 어우러지는 장이 될 것”이라며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방문해 다양한 품목과 프로그램, 이벤트 등을 체험하며 K-뷰티의 즐거움을 느껴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태선 기자  suu2885 @nate.com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