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서울/경기
이재준 수원특례시장, “‘스타필드 수원’, 주변 교통상황 지속해서 파악하고 대응해 혼잡 최소화해야”수원시, ‘스타필드 수원 오픈 예정 대비 교통개선대책 보고회’ 개최
   
▲ 이재준 수원특례시장, “‘스타필드 수원’, 주변 교통상황 지속해서 파악하고 대응해 혼잡 최소화해야”
[뉴스헤드라인TV신문] 이재준 수원특례시장이 개장을 앞둔 ‘스타필드 수원’에 “교통 모니터링 본부를 설치해 개장 후 지속해서 주변 교통상황을 파악하고 혼잡 상황이 발생하면 신속하게 대응해 시민 불편을 최소화해 달라”고 당부했다.

수원시가 20일 시청 상황실에서 연 ‘스타필드 수원 오픈 예정 대비 교통개선대책 보고회’를 주재한 이재준 시장은 “교통혼잡에 대비해 적극적으로 교통개선 대책을 마련한 스타필드 수원에 감사드린다”며 “혼잡이 예상되는 곳곳에 CCTV를 설치해 교통상황을 모니터링하고 문제가 발생하면 즉시 현장 안내요원에게 연락해 신속하게 대처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플래카드 등 홍보물과 모든 SNS 수단을 활용해 교통개선대책을 안내해 차량을 운행하는 시민들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해야 한다”며 “삼운회 교통봉사대, 수원시중부모범운전자회 회원들에게 교통안내 봉사를 요청하면 적극적으로 협조해 주실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보고회에는 교통전문가, 스타필드 수원 관계자, 수원시 공직자 등이 참석해 스타필드 수원 개장 후 주변 지역 일대 교통혼잡을 최소화할 방안을 논의했다.

스타필드 수원은 올해 12월 이마트트레이더스를 시작으로 내년 1월 쇼핑몰, 3월 스파시설을 단계별로 개장해 시설 이용자 분산을 유도할 계획이다.

또 스타필드 진입 차로를 추가로 조성하고 교통신호 스마트 제어 시스템을 적용해 교통혼잡을 최소화할 예정이다.

인근 교차로 19곳에는 차량 유도 인력과 신호수를 배치한다.

주차장은 스타필드 내 주차면 3328면을 비롯해 대유평 지하주차장, 인근 임시 주차장 등 총 5990면을 확보했다.

버스 노선 3개 노선을 증설하고 4개 노선은 연장할 예정이다.

임시 주차장에서 스타필드 수원을 왕복하는 자체 셔틀버스도 운영할 예정이다.

김태선 기자  suu2885 @nate.com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