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서울/경기
강수현 양주시장, 국가대표 트로트 가수 ‘마이진’ 홍보대사 신규 위촉… 자랑스러운 양주의 딸
   
▲ 강수현 양주시장, 국가대표 트로트 가수 ‘마이진’ 홍보대사 신규 위촉… 자랑스러운 양주의 딸
[뉴스헤드라인TV신문] 최근, 신나는 댄스 퍼포먼스와 함께 시원한 가창력을 뽐내며 국민에게 큰 사랑을 받고있는 돌풍의 주역 ‘마이진’이 양주시를 대중들에게 널리 홍보하며 위상을 높이는 역할을 맡는다.

강수현 양주시장이 14일 오전 ‘최정상급 여성 현역 트로트 가수’ 7인을 뽑는 서바이벌 음악 예능 프로그램인 ‘현역가왕’에서 2위를 차지한 국가대표 트로트 가수 ‘마이진’을 양주시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이날 위촉식은 강수현 시장을 비롯해 윤창철 양주시의회 의장, 박성남 부시장, 김영준 홍보정책담당관 및 관계 직원 등 10명이 참석한 가운데 ▲위촉패 및 기념품 전달, ▲기념 촬영, ▲환담 순으로 진행됐다.

강 시장은 “홍보대사 역할을 맡은 ‘마이진’씨는 이미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트로트 가수”며 “앞으로 다양한 시정 홍보활동에 적극 참여해 양주시의 멋과 흥을 널리 알려주시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마이진’은 지난 2008년 독도 가요제 대상과 2010년 향토 가요제 금상을 받은 이후 2013년 디지털 싱글앨범 ‘짝사랑 하나봐’로 정식 데뷔했다.

아울러 지난 2020년 KBS ‘나는 트로트 가수다’에 합류한 뒤 ‘트로트 전국 체전’과 ‘헬로 트로트’에도 출연해 독보적인 가창력을 선보여 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이어 지난 13일 ‘마이진’은 MBN 예능 프로그램 ‘현역가왕’ 결승전에서 인생을 대표하는 단 한 곡인 조항조의 ‘옹이’를 선곡해 혼신의 무대를 선보이는 등 치열한 경쟁 끝에 1위와의 득표율 차이 단 0.7%로 최종 2위에 오르며 오는 3월 개최될‘트롯 한일전’에 출연할 트로트 국가대표로 선발됐다.

‘마이진’은 앞으로 설운도?정하나?임성, 이수지?김병만?양상국, 이원종, 김은중, 별산 등 기존 9명의 홍보대사와 함께 양주시를 알리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함께 이어 나갈 예정이다.

‘마이진’ 양주시 홍보대사는 ‘우선 뜻깊은 자리에 위촉해 주신 양주시에 감사드린다’며 “홍보대사로 함께하는 동안 ‘국제스케이트장 양주시 유치’ 홍보 등 양주시 발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김태선 기자  suu2885 @nate.com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