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충남경찰청, 교통사망자 급증에 따른 대책회의 개최무단횡단 등 보행 무질서 행위에 대한 적극적인 계도 및 단속활동 전개키로

충남경찰청(청장 오문교)과 충남자치경찰위원회(위원장 이종원)는 23일 최근 급증세를 보이는 교통 사망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도경찰청 주재로 전 경찰서장이 참석하는 대책회의를 개최했다고 전했다.

 

경찰에 따르면 ’24년 충남지역 교통사망자는 61명(4.22.기준)으로 전년 동기간 대비 9명(17.3%) 증가하였으며, 특히 보행자 교통사망자는 21명으로 전년 동기간 대비 7명(50%) 증가하는 등 보행자 사망사고 증가가 두드러지며, 이 중 노인 보행자 교통사망자는 절반 이상(13명, 62%) 차지하여 전반적인 보행자 사망사고 예방을 위한 적극적인 활동이 필요한 실정이다.

 

이를 반영하여, 버스 정류장·역 주변 등 보행자 통행이 빈번한 장소 및 보행자 교통사고 다발장소에 교통·지역경찰, 기동대, 기순대 등 가용경력을 최대한 동원하여 가시적인 활동으로 무단횡단 등 법규 위반보행자에 대한 계도 및 단속활동을 강화하고, 지자체 및 대한노인회 등 유관단체와의 협력으로 보행자 교통사고의 경각심을 제고하며, 나아가 시설개선(무단횡단 방지휀스 설치, 제한속도 하향 추진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보행사고 예방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다.

 

충남경찰청 관계자는 “앞으로 보행자 교통(사망)사고 예방을 위해 전방위적으로 무단횡단 등 보행 무질서 행위에 대한 계도 및 단속을 강화할 계획”이라며 “도민들께서는 도로를 횡단할 때 우선 신호를 준수하고, 근처 횡단보도·육교·지하도 등을 통해 건너는 것과 도로를 건너기 전 주변에 차량이 오는지 여부를 반드시 살피는 습관을 길러줄 것”을 당부하였다. 아울러, “특히, 야간에는 반드시 시인성이 좋은 옷을 착용하여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이동희 기자  news128@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