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충남경찰청, 당진서 범인검거 경찰관 표창적극적인 탐문으로 불법촬영 피의자 검거

충남경찰청(청장 오문교)은 지난달 당진시에서 발생한 화장실 불법촬영 범인을 검거한 당진경찰서 중앙지구대 경찰관들에게 표창을 수여했다.

 

당진경찰서에 따르면 중앙지구대는 지난달 27일 당진시 공용 화장실에서 여성 피해자를 불법촬영한 후 도주한 범인을 CCTV 20개소 분석과 도주경로 탐문을 통하여 신고 발생 3시간여 만에 검거하였다.

 

범인은 불법촬영 후 도주하였으나 중앙지구대 경찰관들이 CCTV 분석 및 주변 차량 탐문을 통해 범인의 차량을 발견하였으며, 발견된 차량 내부에서 범행 시 착용했던 의류를 확인, 범인을 특정한 후 주거지에서 범인을 긴급체포하고 2차 피해 예방을 위해 범인의 휴대전화와 컴퓨터를 압수했다.

 

충남경찰청은 이번 포상에 대해 현장에서 소명을 다해 적극적인 조치로 피의자를 검거한 모범 사례라고 판단했다.

 

오문교 충남경찰청장은 10일 중앙지구대에 직접 방문하여 범인검거 유공 경찰관에 대하여 표창 수여와 격려를 하며 “도민의 안전을 위해 사명감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탐문수사하여 범인을 검거해줘서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현장에서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동희 기자  news128@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