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대전 동구, 지역현안 문제 해결 위해 당·정 맞손!- 13일 처음으로 당정협의회 개최...국·시비확보 및 지역현안 지원 당부 -

대전 동구(구청장 황인호)는 13일 중회의실에서 시·구의원 등과 국·시비확보 및 지역현안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당정협의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황인호 동구청장을 비롯해 강래구 더불어민주당 동구 지역위원장과 이나영 동구의회 의장 및 남진근 시의회 운영위원장 등 시·구의원들이 참석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주요역점사업인 ▲제1회 대청호 벚꽃축제 ▲3․16인동장터 만세운동 기념행사 ▲생활문화센터 조성 ▲동구 복지대표브랜드 ‘천사의 손길’ ▲대동 우리동네살리기 도시재생 뉴딜사업 ▲가오 새텃말살리기 도시재생 뉴딜사업 ▲산내평화공원 조성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아울러 ▲대청호 연육교 개설 ▲국립철도박물관 유치 ▲대전천 내 구도교 재가설 등 지역현안 및 국․시비 지원 건의사항에 대해서도 협조를 당부했다.

황인호 구청장은 “지역현안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당․정간 긴밀한 협조체계가 필수적이다”라며 “국․시비 지원사업과 같이 지역발전을 위해 필요한 사업이 꼭 추진될 수 있도록 협조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김옥곤 기자  maronie53@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옥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