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황 운하 대전지방경찰청장, 보이스피싱 예방 은행 지점장에 감사장 수여!

황운하 대전지방경찰청장은 지난 10일 오후 홍도동새마을금고 홍도지점을 방문해 보이스피싱을 예방한 은행 지점장에게 감사장을 수여하고 기념품을 전달했다.

홍도동새마을금고 홍도지점 지점장 박 난영씨는 지난 9월 18일, 금감원을 사칭하는 사기전화를 받고 3,000만원의 고액을 현금으로 인출해 사기범에게 전달하려는 것을 보이스피싱 피해로 의심하고 경찰에 신고해 피해를 예방할 수 있었다.

황운하 대전경찰청장은 "보이스피싱 범죄가 끊이지 않고 있으며, 가장 효율적인 예방은 인출을 막는 방법으로 금융기관 특히, 창구 직원들의 협조가 절실한데 적극적으로 대응해 줬다"며 감사의 뜻을 전달했다.

대전경찰은 정부혁신의 일환으로 '보이스피싱 발생 30% 감축을 목표로 예방과 홍보에 중점을 둔 종합대책을 추진 중이며, 특히 시민들의 적극적인 112신고 등 협력'을 당부했다.

 

 

김옥곤 기자  Maro472@daum.net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옥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