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청
금산군, 미래인재 육성 장학기금 160억 원 돌파2019년 민간후원금 5억3500만 원, 미래인재 육성 마중물 확보

 

[금산=뉴스헤드라인tv신문] 양재신 기자 = 금산군의 미래인재 육성 장학기금이 160억 원을 돌파했다.

장학기금 목표액은 200억 원으로 금산교육사랑장학금 출향인사 등 민간 후원금 역대 최대 규모로 2018년 2억 원에서 2019년 5억3500만 원 규모로 250% 증가했다.

이 수치는 2013년 이후 최고액이자 16개 시·군 민간후원금 순위는 2위다.

최고 액수를 후원한 기업은 한국타이어 금산공장이다. 한국타이어는 2009년 재단 설립이후로 11년 동안 꾸준히 장학기금을 기탁해오고 있다.

군에서는 2009년에서 2013년까지 5년간 연 10억 원, 2014년부터 2018년까지 연 5억 원, 2019년부터 20억 원을 출연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시대 흐름에 맞는 바른 인성과 창의성을 갖춘 지역의 인재를 길러내고자 미래형 인재육성을 군정운영방향으로 많은 예산투자와 교육 사업에 온 힘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올해 교육관련 지원예산으로 85억 원을 세우고 학교 시설개선, 무상급식비 등 사업을 추진 중이다.

 

양재신 기자  newshl@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재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