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서울/경기
강화군, 5월부터 공원 내 수경시설 운영 시작남산공원·갑룡공원·고려천도공원에서 물과 함께 힐링하세요
   
▲ 강화군, 5월부터 공원 내 수경시설 운영 시작
[뉴스헤드라인TV신문] 강화군이 5월부터 공원 내 수경시설을 전격 가동한다.

현재 강화군에는 남산공원, 갑룡공원, 고려천도공원 총 3개소에 수경시설이 조성돼 있으며 물의 생동감과 청량감을 통해 공원 이용객들에게 힐링을 제공하고 있다.

남산공원 광장은 아름다운 선율을 노래하는 음악분수가 자리하며 갑룡공원 석가산에는 인공폭포와 시냇물이 조성돼 계곡에 온 듯한 느낌을 선사하고 고려천도공원에서는 인공폭포를 관람할 수 있다.

분수 가동시간은 남산공원 음악분수는 평일 20시, 주말 및 공휴일 오후 2시·오후 4시·20시, 갑룡공원은 10시~오후 9시, 고려천도공원은 10시~오후 5시까지로 모든 수경시설은 오는 10월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군민들이 무더운 여름을 시원하게 보낼 수 있도록 깨끗하고 안전하게 수경시설을 유지·관리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공원을 찾는 군민들에게 관내 공원이 힐링과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공간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최성규 기자  theplus2017@daum.net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성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